기사 메일전송
민주노총, "불평등 OUT, 아빠찬스 OUT" 곽상도 사퇴 촉구 - 30일 국회 앞 `대장동 투기 철저 수사, 불로소득환수 촉구 기자회견` 개최 - "투기세력 불법행위, 엄정 수사 및 부당이득·범죄수익 환수해야"
  • 기사등록 2021-09-30 17:57:16
기사수정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은 30일 오전 국회 앞에서 `대장동 투기 철저 수사, 불로소득환수 촉구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들은 권력을 이용해 부당이득을 취한 곽상도 의원의 사퇴와 부동산 불로소득 4000억원 환수를 촉구했다.

양동규 민주노총 부위원장이 곽상도 의원의 사퇴를 촉구하며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은 3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대장동 투기 철저 수사, 불로소득환수 촉구 기자회견`을 열고 "권력을 이용해 부당이득을 취한 곽상도 의원은 당장 의원직을 사퇴하라"고 주장했다.

 

이들은 "특권세력들이 택지개발정보를 공유하고 편법과 탈법을 통해 수천억원의 불로소득을 얻었다"고 지적하며 "투자원금대비 1000배 이상 수익을 올리기도 했으며 곽상도 의원의 아들은 산재와 퇴직금명목으로 50억원을 받는 등 부당한 투기수익으로 그들만의 돈잔치를 벌였다"고 일갈했다.

 

민주노총은 이러한 사태에 대해 "투기세력들의 불법행위에 대해 엄정하게 수사하고 부당이득과 범죄수익을 환수해야 하며, 부동산투기를 뿌리뽑아 부동산가격을 안정시키고 무주택서민, 청년들의 주거권을 보장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날 민주노총 측에서 정부와 국회를 상대로 요구한 안건은 ▲대장동 투기의혹 및 불법행위 수사 ▲부동산불로소득 4000억원 환수 ▲50억원 불로소득 곽상도, 국회의원직 사퇴 ▲택지개발 중단 및 공공주택 건설 ▲부동산 불로소득 환수해 청년에게 일자리와 공공주택 보장 등이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9-30 17:57:1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댓글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식약처, `제7차 아시아 인포산 국제회의` 개최…식품안전정보 네트워크 강화
  •  기사 이미지 서울장학재단, `KT&G 서울희망 디딤돌 장학금` 장학증서 수여식 개최
  •  기사 이미지 민주노총, `노점상 생계보호 특별법` 제정 촉구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최신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수정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