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군산시는 공공배달앱 ‘배달의명수’가 더 나은 서비스 제공을 위해 클라우드 서버로 이관하면서 14일 00시부터 16시(예정)까지 서비스가 일시적으로 중단된다고 밝혔다. 또 운영재개 시부터 감사의 마음을 담아 선착순 1,500명에게 2,000원 할인쿠폰을 제공한다.

 

서버 이관에 따른 서비스 중단 및 할인이벤트 (사진=군산시)이번 서버이관은 그동안 사용량 증가 등 간헐적으로 발생했던 시스템 오류를 방지하고 빠르고 안정적인 서비스 제공을 위해 고도화사업 일환으로 실시된다. 운영재개 후 함께해준 소비자들을 위해 배달의명수로 주문 시 2,000원 할인쿠폰이 선착순으로 1,500명에게 바로 적용된다.

 

작년 3월에 출시한 배달의명수는 지난 8월말 회원수 131,492명, 가맹점 1,318개소, 총 56만 주문건수와 총 137억원 매출의 안정적인 운영을 통해 지역 소상공인들에게 큰 힘이 되고 있다.

 

현재 배달의명수는 마트 등 카테고리 확장 및 공동구매, 마감할인 등 기능 추가와 서비스 기능개선 등을 통해 한층 업그레이드된 모습으로 소비자들을 찾기 위해 고도화 작업을 진행 중이며 오는 11월 중 선보일 예정이다.

 

마트 입점을 준비 중인 미룡동 소재 A마트 가맹점주는 “생필품 배달도 온라인 시장화되는데 배달의명수를 통해 동네마트도 온라인시장 진출을 먼저 준비할 수 있게 됐다. 가맹점도 소비자도 함께 상생 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기대감을 전했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앞으로 배달의명수가 지역 소상공인들의 온라인시장 진출의 큰 디딤돌이 되고 소비자도 소상공인도 함께 할 수 있는 공공배달앱이 될 수 더욱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9-10 09:27:1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댓글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서울시민 65.1% "메타버스로 출근하겠다"
  •  기사 이미지 코로나 신규 확진자 1050명…3개월 만에 최저
  •  기사 이미지 중기부, 포스코인터내셔널 `자상한기업` 선정…300억원 상생기금 지원 등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최신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수정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