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외경제

더보기공지사항
    더보기칼럼·기고
    HOME > 종합뉴스 > 기업

    KT, 이동통신 가입비 전면 폐지

    - 연간 최대 346억원 규모의 가계통신비 절감 효과 예상

    구영회|2015-03-31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KT 이동통신서비스를 신규 가입하는 고객들의 가입비 부담이 없어진다.

    순액요금제 출시, 단말기 출고가 인하 등 가계통신비 안정에 지속적으로 앞장서왔던 KT가 이동통신 가입비를 전면 폐지한다고 31일 밝혔다.

    기존 고객이 신규 가입 시 부담하던 7,200원의 가입비가 무료로 전환되며 이는 오늘부터 신규 가입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자동 적용된다.

    이동통신 가입비는 1996년 최초 도입됐으며 KT는 2013년과 2014년 두 차례에 걸친 인하로 기존 2만4,000원에서 7,200원까지 내린 바 있다. 이번 가입비 전면 폐지로 인한 가계통신비 절감 효과는 연간 최대 346억원 수준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

    KT 마케팅전략본부장 강국현 전무는 "어려운 경영 환경 속에서도 기업의 사회적 소임을 다하기 위해 가입비 전면 폐지를 결정했다"며 "앞으로도 고객 만족 및 통신 산업 발전을 위해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eennp.com/atc/view.asp?P_Index=745
    기자 프로필 사진

    구영회 (aisanews24@gmail.com)

    내외경제 기자

    [구영회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ieenn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현재 의견 (0개) ↑ 추천순 보기  ↓ 반대순 보기
    * 로그인을 한 다음 의견을 등록하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    
    이름 비밀번호 이메일
    제목 등록하기

    내용
    (0/1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