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외경제

더보기공지사항
    더보기칼럼·기고
    HOME > 종합뉴스 > 기업

    코레일 물류부문 책임사업부 출범

    구영회|2015-03-31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국토교통부는 철도물류 경쟁력 향상을 위해 코레일 물류부문을 책임사업부제로 개편하여 출범시킨다고 31일 발표했다.

    국토부는 지난해 12월 철도물류 부문의 독립성과 전문성 확보를 위해 여객과 화물의 운영을 분리한다는 원칙 하에 물류 자회사 분리의 전단계로 과도기적 책임사업부제 도입을 결정한 바 있다.

    코레일 물류사업부는 지역본부에서 분리된 6개 물류사업단과 산하 89개 물류역으로 재편되며 총 1,367명의 인력으로 구성된다.

    또한 여객과 공동으로 활용 중인 시설·설비·서비스 등에 대해서는 사업부문간 내부거래제를 도입, 원가구조를 투명하게 함으로써 사업부문별 명확한 경영진단이 가능한 구조를 구축했다.

    아울러 책임경영과 전문성 확보를 위해 물류본부장은 공모를 통해 선임하기로 하고, 직원도 별도의 직렬로 채용하는 등 운영에 있어 실질적인 분리구조가 도입되도록 했다.

    국토부는 철도물류 책임사업부제 출범과 함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투자계획을 마련하고 관련 제도도 보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장거리 대량수송 장점을 살리기 위해 화물역은 30개 이내 거점역 중심으로 재편하고, 30~40량 단위의 대량 운송이 가능하도록 시설 개량을 추진할 계획으로, 철도물류에 대한 종합적인 투자계획 마련을 위한 연구용역도 4월 중 시작된다.

    현재 여객 중심으로 운영되고 있는 선로배분, 선로사용료 기준 등을 재정비하고 여객·화물간 공정한 운영이 가능한 환경을 조성한다는 방침이다.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eennp.com/atc/view.asp?P_Index=739
    기자 프로필 사진

    구영회 (aisanews24@gmail.com)

    내외경제 기자

    [구영회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ieenn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현재 의견 (0개) ↑ 추천순 보기  ↓ 반대순 보기
    * 로그인을 한 다음 의견을 등록하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    
    이름 비밀번호 이메일
    제목 등록하기

    내용
    (0/1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