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외경제

더보기공지사항
    더보기칼럼·기고
    HOME > 종합뉴스 > 경제

    대구시, 동대구역 주변 진행사업 종합점검 및 교통·안전대책 점검

    - 역세권개발사업 전반에 대한 점검으로 시민불편사항 최소화

    편집국|2016-06-29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대구시는 6월 29일 오후2시 김승수 행정부시장 주재로 동대구역 주변에서 진행되고 있는 여러 건의 역세권개발사업 전반에 대해 현장에서 종합점검을 하고 교통․안전대책도 점검한다.

    대구의 주요 관문인 동대구역 주변에는 현재 동대구역 고가교 개체 및 확장공사, 성동고가차도 건설공사, 환승센터 주변 기반시설 정비사업, 복합환승센터 신축, 환경개선사업 등 국비․시비․민간자본을 포함하여 약 1조 원의 사업비가 투입되어 동시 다발적으로 역세권개발사업이 진행되고 있다.

    대구시는 동대구 역세권개발사업을 통해 대구․경북뿐만 아니라 국내 교통과 경제의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는 거점을 구축함으로써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명품도시 대구를 만들어간다는 계획이다.

    특히, 대구시에서 민자 유치하여 ㈜신세계에서 건립중인 동대구 복합환승센터에는 백화점 외에도 한진, 동양, 중앙, 금호 등 4개 고속버스터미널 및 동부, 남부 시외버스터미널이 입주하고, 열차와 도시철도 1호선 등의 승하차와 환승이 이루어진다. 이에 시민들의 대중교통 이용이 훨씬 수월해질 뿐만 아니라 교통의 거점으로서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종합 점검에서는 김승수 행정부시장 주재로 건설본부장 및 교통 분야 담당부서장, 공사 관련 부서장, ㈜신세계 사업총괄책임자, 동구청 관련 부서장 등이 참석한다.

    또한 단위 사업별 추진계획, 동대구고가교 및 복합환승센터 진출입로 공사 중 단계별 교통처리계획, 보행환경 개선사업으로 추진 중인 정비사업의 공사 중 교통처리 계획과 보행동선 등을 다시 한 번 점검하고, 예상되는 시민불편사항 등을 사전에 발견하여 시정조치 할 계획이다.

    대구시 김승수 행정부시장은 “현재 여러 부서에서 시행하고 있는 역세권개발사업에 대해 연말까지 매월 추진사항에 대한 종합적인 점검을 진행하여 사업이 차질 없이 추진되도록 하겠다”면서, “동대구복합환승센터 개장으로 인한 시너지효과를 창출하여 대구경제 활성화와 시민이 행복한 명품도시 대구를 만들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박유석 기자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eennp.com/atc/view.asp?P_Index=999
    기자 프로필 사진

    편집국 (kingdomtower2@daum.net)

    내외경제

    [편집국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ieenn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현재 의견 (0개) ↑ 추천순 보기  ↓ 반대순 보기
    * 로그인을 한 다음 의견을 등록하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    
    이름 비밀번호 이메일
    제목 등록하기

    내용
    (0/1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