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외경제

더보기공지사항
    더보기칼럼·기고
    HOME > 종합뉴스 > 경제

    (주)하엘, 피부노화 원인 밝힐 新메커니즘 세계최초 발견

    - 2019 미국 노화학회(2019’ GSA)에서 공식 발표

    권순억|2019-11-20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 [사진설명] ‘2019 미국 노화학회’(2019 GSA)에서 주제 발표한 하엘 김준 대표 (사진제공=하엘) 
    ▲ 김준 대표는 “노화는 피할 수 없으나, 지연시킬 수는 있다”고 자신했다.
    (주)하엘, 피부노화 원인 밝힐 新메커니즘 세계 최초 발견, 2019 미국 노화학회(2019’ GSA)에서 공식 발표

    “노화는 피할 수 없으나, 지연시킬 수는 있다”

    실제 연구에서 특정 리보솜 단백질의 특정 구성물질이 노화된 세포의 리보솜에서 다른 단백질에 비해 특이적으로 감소되어 있음을 세계 최초로 발견되어 최근 개최된 미국노화학회(GSA)에 정식으로 보고되어 세계적인 화제다.

    암치료제 개발과 피부 노화방지 전문 바이오벤처 ㈜하엘(HAEL, 대표 김 준)은 지난 13일부터 16일까지 미국 텍사스 오스틴에서 개최된 세계 최고 권위의 ‘2019 미국노화학회’(2019 The Gerontological Sociey of America: GSA)에서 김준 대표가 ‘피부노화 원인 메커니즘 발견’이라는 주제 발표를 하였다고 20일 밝혔다.

    피부노화 원인을 밝힐 新메커니즘 물질을 발견한 김준 대표는 현재 고려대학교 생명과학부 생화학담당 교수로 재직 중이며, 한국미생물학회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국제생화학분자생물학회(IUBMB) 한국 대표를 맡고 있다.


    김준 대표는 “노화는 피할 수 없으나, 지연시킬 수는 있다. 앞으로 하엘을 암 조기 진단과 암 치료제 개발, 세계 최고의 노화방지 물질 발굴과 이를 응용한 화장품 전문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시킬 예정”이라고 전했다.

    미국 노화학회(GSA)에 주제 발표자로 참가한 하엘 김준 대표는 “체내에서 단백질을 합성하는 리보솜의 변형이 노화방지 관련 단백질을 특이적으로 발현시킨다(Heterogeneity of senescent ribosome complex affects the translational efficiency of senescence related mRNAs)”는 내용을 세계최초로 발표했다.

    또한 김준 대표는 "해당 연구결과는 국제최고 수준의 노화학회지(Journals of Gerontology; Biological Sciences)에 실렸다"고 밝혔다.

    하엘 연구진은 최근 세포 스트레스 시 리보솜 단백질에 유도된 변형으로 인해 세포노화가 일어나는 메커니즘을 발견했다.

    리보솜(Ribosome)은 체내에서 모든 단백질을 만들어 내는 세포 소기관으로서 공장으로 비유할 수 있다.

    실제 연구에서 특정 리보솜 단백질의 특정 구성물질이 노화된 세포의 리보솜에서 다른 단백질에 비해 특이적으로 감소되어 있음을 세계 최초로 발견한 것이다.

    또한 노화 시에 변형된 리보솜은 CK2a (Casein Kinase 2a)와 GRK2(G protein-coupled receptor kinase 2)라는 인산화 효소(Kinase)에 의해 조절됨을 발견했고, 이는 미국노화학회지에 올해 10월에 출간되었다

    최근 리보솜 단백질이며 동시에 DNA 손상복구 효소로도 작용하는 S3 단백질의 세부 도메인 연구를 통하여, 피부노화, 염증의 방지 및 세포손상을 복구하며 피부투과가 가능한 최소 도메인 발견해 이를 이용한 동물실험을 완료하고 올해 10월 특허(10-2019-0080035)도 출원한 바 있다.

    함께 연구에 참여했던 김학동 박사(하엘 기업부설연구소 연구소장)과 양희웅 연구원은 “이번 연구 결과를 통해 노화의 비밀의 일부를 밝혀냈다. 이미 동물을 이용한 피부실험도 성공적으로 완료한 상태다. 노화로 인한 질병의 치료제 및 피부노화 방지 화장품 개발에 적용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미생물에서 개발한 천연물을 통해 부작용 없이 피부노화를 방지하고, 손상을 복구하는 화장품 개발은 물론 향후 항 노화억제제 개발과 노화와 관련된 암과 같은 여러 가지 질병의 치료제 개발에 한발 더 가까워졌다”고 밝혔다.

    최근 하엘은 ‘리보솜 단백질 S3에 대한 siRNA를 포함하는 암세포 전이 억제용 약학 조성물’ 연구를 세계최초로 발표함과 동시에 국내와 미국에서 특허등록을 완료하고 본격적으로 암치료제 개발에 착수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하엘은 대장암 마커를 이용한 암 진단용 상품 개발과 항암제 및 항진균제 개발 관련 특허를 보유하고 있는 국가인증 바이오 벤처기업이다.

    김대표는 “30년 이상 암 연구에 매진해 온 연구진들이 정말 수고가 많았다. 세계 최고의 노화방지 물질 발굴과 암 진단 키트, 암 치료제 등의 개발을 통해 하엘을 암 진단과 치료, 노화방지 물질 전문 글로벌 바이오 기업으로 성장시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2016년도에 설립된 하엘은 기업공개(IPO)를 위해 한화투자증권을 주관사로 이미 선정한 바 있고, 지난3월 30억 규모의 투자 유치에 성공한 바 있다.

    바이오 스타트업인 하엘이 세계 최초 신물질을 이용한 신규 항암 치료제 개발 착수에 이어 노화방지 신물질까지 개발에 나서자 삼바, 인보사, 신라젠 등의 부진으로 의기소침한 바이오 시장에 새로운 바람이 일어날 것으로 기대한다.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eennp.com/atc/view.asp?P_Index=1270
    기자 프로필 사진

    권순억 (kwonse1@chol.com)

    농협중앙회 문화홍보부
    신협중앙회 농협신협협동조합 상무
    중소기업중앙회 한국부동산사업협동조합 이사
    디지털인쇄협동조합 사업본부대표

    [권순억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ieenn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현재 의견 (0개) ↑ 추천순 보기  ↓ 반대순 보기
    * 로그인을 한 다음 의견을 등록하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    
    이름 비밀번호 이메일
    제목 등록하기

    내용
    (0/1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