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외경제

더보기공지사항
    더보기칼럼·기고
    HOME > 종합뉴스 > 경제

    바이오전문기업 ㈜하임바이오, 신약후보명 ‘스타베닙’ 상표등록 출원

    - 암치료제 원천기술로 글로벌 제약사 향해 한 발자국 더 다가가다

    권순억|2019-06-13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 하임바이오 김홍렬 대표 
    ▲ (주)하임바이오 김홍렬 대표는 ”현재 개발중인 대사항암제 신약후보물질 ‘NYH817100’의 이름에 대한 상표등록 출원을 완료했다”고 13일 밝혔다.
    대사항암제가 암세포가 절대적으로 의존하는 에너지(영양) 공급로를 차단·억제해 암세포를 굶겨 죽이는 치료법으로, 난치성 암 극복에 새로운 돌파구가 되고 있다.

    4세대 대사항암제를 개발중인 바이오 스타트업 (주)하임바이오 김홍렬 대표를 만나보았다.

    <오늘 신약후보명을 특허청에 상표등록 완료했다고 발표했는데?>

    맞습니다.
    대사항암제는 1세대 화학항암제, 2세대 표적항암제, 3세대 면역항암제에 이은 4세대 항암제로 불리며 전 세계 연구자와 제약사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하임바이오의 신약후보물질이 대사항암제로서 독자적인 이름을 갖기 위한 절차 중 하나로 상표등록 출원을 완료했습니다.

    <하임바이오에서 상표출원한 신약후보명은 무엇인가요?>

    특허청에 상표등록 출원을 마친 이름은 스타베닙(Starvanip)외 총 5개이며, 등록이 완료되면 추후 임상시험에 사용되는 하임바이오의 신약후보물질 ‘NYH817100’를 대신해 공식명으로 사용될 방침입니다.

    <스타베닙의 뜻은 어떻게 되는지요?>

    스타베닙(Starvanip)은 ‘암세포만 떼어내어 사멸시킨다’는 의미가 담긴 스타(STA), 아르바(ARVA), 닙(NIP) 등의 단어가 합성된 것으로, 하임바이오가 보유한 핵심 신약개발의 기능성을 연상시키는 이름입니다.

    <대사항암제로서는 국내 최초 비임상을 마쳤다고 하는데?>

    맞습니다.
    하임바이오는 지난달 23일 대사항암제로서는 국내 처음으로 식약처에 IND(임상시험계획승인절차) 신청을 완료한바 있습니다.

    <향후 임상관련하여 진행 계획은 어떤지요?>

    식약처의 IND 승인이 완료되면 뇌암, 췌장암, 폐암, 위암 등 모든 암종을 대상으로 IRB(기관생명윤리위원회) 승인 및 임상대상자 모집공고를 통해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에서 임상 1상에 들어갈 계획입니다.

    <하임바이오가 개발중인 암치료제는 어떤 치료제입니까?>

    하임바이오가 개발 중인 4세대 대사항암제(NYH817100)는 기존 항암제의 한계점을 극복할 수 있는 암세포의 에너지대사를 차단하는 항암제로, 암세포의 에너지 생성경로에 핵심 역할을 하는 물질을 억제하는 NYH817G와 NYH100P를 병용해 암의 에너지대사를 차단하는 치료제다.
    한마디로 정상세포는 손상시키지 않고 암세포만 골라서 굶겨죽이는 치료제입니다.

    <하임바이오 암치료제의 기술수준은 어느정도 입니까?>

    미국 MD앤더슨 암센터나 하버드 의대 등에서도 대사항암제를 개발하고 있지만 복합제를 개발하고 있는 것은 하임바이오 뿐이다. 암세포만 굶겨 죽이는 ‘원천기술 보유기업’입니다. 원천기술을 보유하고 있다는 것은 국가적인 엄청난 자산입니다.
    <
    하임바이오가 보유중인 특허는 어떤 게 있는지?>

    하임바이오는 2016년 국립암센터(김수열 박사)와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정재호 교수, 강석구 교수)이 공동 개발한 위암, 뇌암, 폐암의 대사항암제 기술과 2017년 국립암센터 연구팀이 개발한 췌장암의 대사항암제 특허 기술을 이전받아 항암제 개발을 계속 진행하고 있습니다.

    또한 2018년 9월 국립암센터로부터 NYH817100과 기존에 사용하는 항암제와의 시너지를 낼 수 있는 기술인 ‘표적항암제와 병용 대사표적 항암제’ 특허 기술을 추가로 이전 받았습니다.

    하임바이오는 보유하고 있는 폐암, 뇌암, 위암특허는 국내는 물론 미국과 유럽, 일본에서 등록 취득을 하였으며, 췌장암에 대하여서는 국내에 출원 중에 있고, 추가로 신장암, 간암, 전립선암, 흑색종, 대장암, 폐암, 췌장암, 난소암, 유방암, 위암, 뇌암 등 11종의 암종에서 암 예방과 치료에 효용이 있는 약학적 조성물에 대한 특허도 국내 출원 중에 있습니다


    <앞으로의 바램이 있다면?>

    암세포만 굶겨 죽이는 ‘원천기술 보유기업’ 타이틀에 대한 자긍심을 갖고 기존 항암제들이 갖고 있는 부작용 등을 극복하고 인류 건강에 크게 기여할 수 있는 이름으로 널리 쓰이는게 목표입니다. 우리 회사에서 개발중인 암치료제는 싼 가격에 암환자들에게 널리 공급되길 원하고 있습니다.

    하임바이오는 현재 복합재로서는 세계 유일하게 대사항암제를 개발 중이다. 암치료 원천기술 보유기업으로서 가치는 매우 높다.

    하임바이오 대사항암제는 1세대 화학항암제, 2세대 표적항암제, 3세대 면역항암제에 이은 4세대 항암제로 불리며 전 세계 연구자와 제약사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특히 난치성 암 극복에 새로운 돌파구가 되고 있다.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eennp.com/atc/view.asp?P_Index=1233
    기자 프로필 사진

    권순억 (kwonse1@chol.com)

    농협중앙회 문화홍보부
    신협중앙회 농협신협협동조합 상무
    중소기업중앙회 한국부동산사업협동조합 이사
    디지털인쇄협동조합 사업본부대표

    [권순억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ieenn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현재 의견 (0개) ↑ 추천순 보기  ↓ 반대순 보기
    * 로그인을 한 다음 의견을 등록하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    
    이름 비밀번호 이메일
    제목 등록하기

    내용
    (0/1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