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외경제

더보기공지사항
    더보기칼럼·기고
    HOME > 종합뉴스 > 경제

    TS인베스트먼트, 블록체인 투자 강자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전격 인수

    - TS인베스트먼트,“시드, 초기 스타트업 기업 투자 분야 본격 진출한다”

    권순억|2019-04-24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 사진 왼쪽부터 TS인베스트먼트 김웅 대표,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배상승 대표, 박제현 대표(사진제공=토스트앤컴퍼니) 
    ▲ TS인베스트먼트 김웅 대표는 “이번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인수로 유망 스타트업의 투자선점과 Follow on투자를 통해 사업적인 시너지를 극대화하고 투자수익을 극대화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국내 초대형 벤처캐피탈이 스타트업 투자와 블록체인, 암호화폐 투자 사업화를 위해 초기 벤처캐피탈 시장에 진출을 선언하고 나서서 화제다.

    코스닥상장 벤처캐피탈인 ㈜TS인베스트먼트(대표이사 김웅, 코스닥상장기업:246690)가 4차산업분야, 3년 미만의 초기 창업기업(스타트업)의 사업화 투자와 컴퍼니 빌더로 유명한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대표이사 배상승, 박제현)를 전격 인수하여 “스타트업 기업에 투자하는 액셀러레이터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고 24일 공시를 통해 발표했다.

    중소·벤처 기업 M&A펀드와 세컨더리펀드에 특화된 TS인베스트먼트는 2016년 코스닥 상장 이후 급성장하여 운용자산(AUM)이 이미 6천억원을 넘어섰고 이번 인수를 통해서 기존 투자 영역이었던 Growth, 후기, M&A, 세컨더리 분야에 초기단계를 아우르는 종합벤처투자회사로서 도약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에 TS인베스트먼트에서 30억원을 투자하여 지분 50.1%를 전격 인수한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는 중기부에 정식 등록된 액셀러레이터로서 스타트업과 블록체인 투자로 유명하다..

    특히 창업초기기업에 대한 시드와 프리A투자와 자체 보육시설인 뉴패러다임캠퍼스를 통해 피투자기업의 코칭과 멘토링, 사업 모델에 맞는 압축성장전략을 전문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현재 블록체인, AI, AR/VR, 헬스케어, O2O 플랫폼 서비스 등을 중심으로 20여개사 투자 포트폴리오를 보유하고 있는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는 블록체인 분야에서 다양한 프로젝트를 지원하고 있다.

    2017년 투자한 블록체인 프로젝트에서 단기간내 20배의 수익을 실현할 정도로 실력을 겸비하였으며, 그간의 투자 경험을 바탕으로 블록체인 프로젝트를 코파운더로서 설립초기 단계부터 지원하고 있다.

    현재 링플랫폼, 헬스체인어스, 시그마체인, 리모체인 등을 지원하고 있으며, 매년 3~5건의 블록체인 프로젝트를 엄선하여 발굴 및 육성할 계획이다.

    TS인베스트먼트 김웅 대표는 “이번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인수로 유망 스타트업의 투자선점과 Follow on투자를 통해 사업적인 시너지를 극대화하고 투자수익을 극대화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중소벤처 기업의 설립단계의 시드(SEED)투자, Pre A투자, 시리즈 A 투자를 포함하여 Growth투자와 후기 투자 및 M&A, 세컨더리 투자 등 하나의 완전한 사이클을 구축하게 되어 의미가 크다”고 밝혔다.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배상승 대표는 “TS인베스트먼트의 지원을 받아 사업영역을 액셀러레이터에서 Series A를 포함한 영역으로 확대하고, 투자단계별 협업을 통해 공동투자, Follow on투자, 스케일업 투자를 확대하고, 투자기업 포트폴리오간의 M&A로 시너지를 창출하겠다”고 전했다

    또한 배대표는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는 초기투자뿐만 아니라 성장단계별 후속 연계투자까지 원스톱으로 TS인베스트먼트의 지원을 받으면서 투자기업의 IPO, M&A까지 빠르게 압축성장을 지원할 수 있는 기반과 교두보를 확보하게 되었다. TS인베스트먼트의 펀딩 및 자금지원을 통해 향후 3년내 100여개사 투자 포트폴리오를 확보하기 위해 초기기업에 대한 공격적인 투자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TS인베스트먼트는 중소벤처기업에 대한 M&A와 가업승계투자, 세컨더리투자 등 주로 후기기업에 대한 투자에 특화된 벤처캐피탈로 최근에 급성장한 하우스다.

    최근에 기술사업화펀드, 재기지원펀드 등으로 투자분야를 점차 넓혀가고 있는 상황에서 TS인베스트먼트가 진출하지 않은 초기기업투자분야에 관심이 많았다.

    관련업계에서는 이번 인수건을 바라보며 “TS인베스트먼트 In house에 독립사업부를 두는 것보다는 능력있는 액셀러레이터 인수를 통해 해답을 찾은 것으로 매우 긍정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보인다. TS인베스트먼트답다”는 평가를 하고 있다.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ieennp.com/atc/view.asp?P_Index=1225
    기자 프로필 사진

    권순억 (kwonse1@chol.com)

    농협중앙회 문화홍보부
    신협중앙회 농협신협협동조합 상무
    중소기업중앙회 한국부동산사업협동조합 이사
    디지털인쇄협동조합 사업본부대표

    [권순억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ieenn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현재 의견 (0개) ↑ 추천순 보기  ↓ 반대순 보기
    * 로그인을 한 다음 의견을 등록하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    
    이름 비밀번호 이메일
    제목 등록하기

    내용
    (0/1000)